What is the Common Tag?

최근 Common Tag (http://www.commontag.org)라는 새로운 키워드가 시맨틱 웹 커뮤니티에 등장했습니다. 사실 태그(Tag)는 이미 많이 익숙한 시스템입니다. 그런데 Common Tag가 최근 많이 언급되어 Common Tag가 무엇인지 기존 태그와 어떻게 다른지 관련 글들을 읽어보고 간단히 정리해 보았습니다.

공식 사이트에 설명되어 있는 Common Tag는 다음과 같습니다.

Common Tag is an open tagging format developed to make content more connected, discoverable and engaging. Unlike free-text tags, Common Tags are references to unique, well-defined concepts, complete with metadata and their own URLs

Common Tag는 컨턴츠간의 연결성, 검색 가능성, 응용 프로그램에 의한 활용성을 향상 시키기 위해 개발된 공개 태그 형태이다. free-text 기반의 기존 태그와 달리 고유성, 잘 정의된 개념, 메타데이터를 통한 완전성, 자체 URL을 가진다.

The Common Tag간단히 말하면 기존 태그가 free-text기반으로 사용자가 자유롭게 입력하는 텍스트 형태였다면 Common Tag는 미리 잘 정의된 개념에 URI를 부여하고 이 URI를 태그로 사용합니다. 그 동안 Web 2.0의 여러 컨텐츠들은 태그(Tag)라는 free-text 형태의 텍스트에 의해 분류되어졌고 검색에 이용되었습니다. 그러나 기존 태그는 사실 제 역할을 하지 못했습니다. 동음이의어, 동의이음어로 인해 분류가 정확하게 되지 못했고 따라서 검색 결과도 그저 그런 퀄리티를 보여줬습니다. Common Tag는 이러한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제안된 것으로 보여집니다.

Why use Common Tag?

그럼 Common Tag를 사용하게 되면 무엇이 좋아질까요? 다음과 같은 이유 때문에 컨텐츠 생산자 및 소비자 그리고 관련 어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의 편의가 향상됩니다.

  1. Findability가 향상됩니다. 명확한 의미와 통일된 Common Tag를 통해 원하는 데이터를 정확하게 찾을 수 있게 됩니다.
  2. 뜻이 잘 정의되어 있고 유일한 키를 가지는 Common Tag를 통해 정보들간에 연결성이 향상 됩니다. 즉 같은 Common Tag를 가진 컨텐츠 끼리는 Common Tag에 해당하는 URI를 통해 연결성을 가지게 되는거죠. 기존 태그는 동음이의어 및 동의이음어로 인해 잘못된 연결을 가지거나 연결되지 않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3. Common Tag는 단순한 스트링(string)이 아닌 URI에 의해 식별 및 참조되어지는데 프로그램이 처리하기가 수월해 집니다. 또한 동음이의어의 경우 프로그램들은 사실 구별하는 것이 불가능한데 Common Tag의 경우는 URI를 통해 식별되기 때문에 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How Can We Make use of Common Tag?

웹 문서(HTML document) 자체를 Common Tag를 통해 태깅할 수 도 있으며 문서의 특정 섹션, 특정 단어 및 미디어 파일에 태깅할 수 도 있습니다. 여담이지만 애초 HTML이 표현을 위주로 설계되었었는데 이와 같이 시맨틱 데이터가 HTML안에 삽입될 수 있는 것은 RDFa 덕분입니다. RDFa는 HTML에 RDF를 embeding 할 수 있게 하는 W3C의 Recommendation 입니다. RDFa나 RDF에 대해서는 추후에 또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한가지 예로 Common Tag를 통해 HTML의 anchor text에 다음과 같이 태깅할 수 있게 됩니다. 이외의 활용에 대해서는 Common Tagging’s QuickStartGuide 을 참고하세요.

<div xmlns:ctag="http://commontag.org/ns#" rel="ctag:tagged">
   NASA's <a typeof="ctag:Tag" rel="ctag:means"
               href="http://rdf.freebase.com/ns/en.phoenix_mars_mission"
               property="ctag:label">Phoenix Mars Lander</a> has deployed its robotic arm.
</div>

위와 같이 기존 HTML에 쏙 들어갈 수 있습니다. 이런 기술적인 부분만 보면 웹 문서에 Common Tag가 아주 쉽게 적용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러나 Common Tag가 태깅된 데이터에 대해서는 아주 유용하게 쓰일 수 있으나 태깅할 때 결국에 자신이 나타내고 싶은 뜻을 가진 Common Tag를 골라내는 즉 사람의 손을 거쳐야 한다는게 불편함으로 작용할 것 같습니다. 사실 현재의 기술수준으로는 불가피한 문제인데 웹 저작툴들의 Common Tag 자동완성 기능이라던지 검색기능으로 커버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Conclusion

결과적으로는 RDFa와 더불어 Common Tag가 많이 보급되어 웹 저작툴 및 웹 어플리케이션들이 이들을 잘 지원하게 되면 시맨틱 데이터는 더욱 풍부해질 것으로 예상되고요. 또한 Common Tag를 통해 문서 또는 문서의 일부분에 인물, 사물, 지리 정보 및 추상적 개념을 정확하게 태깅할 수 있게 되고 이를 기반으로 흥미로운 어플리케이션이 쏟아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그리고 글 중 틀린 내용이 있으면 지적 부탁 드립니다.

See Also:


RDF, SPARQL, and TURTLE

이번주 결혼식 끝나고 급히 정리 요약 해야 할 것들..


Follow

Get every new post delivered to your Inbox.

Join 439 other followers